목차
머리말

1 존엄한 삶에 대한 확신의 파괴 _혐오표현

* 차별적이고 폭력적인 행위
소수자를 겨냥한 낙인 | ‘그냥 말’은 없다
* 언어로 하는 구타 : 모욕
“난쟁이가 욕심도 많다” | 온라인이라는 숙주
* 증오의 촉진 : 선동
“이주여성이 와서 서민들의 일자리를 뺏는다” | 교묘히 은폐된 편견들
* 열등한 신분의 창조 : 종속
“호남 출신 사람들은 뽑지 말라” | 표현의 권력은 평등하지 않다 | 성적 대상화의 문제
* 묵살과 왜곡의 이중주 : 무시
“그냥 밥하는 아줌마들” | 언어가 있어도 말할 수 없는 이유 | 그들이 원한 것이다?
× 어떤 게 혐오표현일까?

2 모욕당하고 배제된 타자들의 이름 되찾기 _대항표현

* 차별과 폭력을 무효화하는 행위
말대꾸의 세 가지 도구
* 객관적 정황의 재현 : 사실성
거짓에 기초한 혐오표현의 논박 | ‘예멘 합동결혼식’의 진실
* 관습의 교란 : 정당성
“오백만 년 전에 하던 소리” | 을들의 반란
* 내면에의 호소 : 진정성
혐오의 신화 | “부모한테 자식은 지겨울 수가 없어요”
* 전복, 탈환, 패러디 : 산발적 대항
“남자가 웃어야 집안이 평화롭다” | www.하나님은 동성애자들을 사랑하신다.com | “성 상품화가 왜 나빠요?”
* 혐오를 허용하는 사회 : 지속적 대항
개별적 저항의 한계 | 국가 차원의 말대꾸 | “오늘 우리는 ‘혐오의 시대’와 결별을 선언한다”
× 좀 더 교묘한 혐오표현은 어떻게 해야 하는 걸까?

보론 그럼에도 혐오할 자유가 있다고 말한다면 _표현의 자유

* 진리 논증
표현은 우리를 진리로 이끈다 | 진리와 관련이 없는 표현들 | 중립주의의 허점
* 권리 논증
혐오할 권리를 존중해야 한다? | 누구의 권리인가?
* 민주주의 논증
공론장의 선결 조건 | 전쟁터는 수호하지 않는다
* 미끄러운 경사면 논증
금지하는 것은 설득하는 것이 아니다 | 일베의 폭식투쟁을 경찰이 보호할 때
* 역량 논증
사람다운 삶을 위한 무기 | “너 하나 병신 만드는 건 일도 아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