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동연구원도서관

링크메뉴

  • 홈
  • 한국노동연구원
  • 사이트맵
  • 로그인 전체보기 본문바로가기

통합검색

통합검색
다국어입력

주요이슈

 

주제 퇴직연금
제목 퇴직연금 이렇게 고르자 [2008-06-25]
저자 서울신문
출처 서울신문
발행일 2008
URL 서울신먼
내용 퇴직연금을 도입하는 회사가 늘어나면서 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사람마다 투자 성향이 다르고 다니는 회사도 다른데 어떤 기준으로 퇴직연금을 골라야 할까. 미래에셋투자교육연구소와 미래에셋퇴직연금연구소에서 나온 퇴직연금 관련 책들의 내용을 중심으로 퇴직연금을 잘 고를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자. 확정급여(DB)형이란 회사가 퇴직자에게 줄 금액이 정해진 제도다. 퇴직금 운용 책임이 회사에 있는 만큼 근로자가 신경써야 할 부분은 적다. 확정기여(DC)형은 회사가 내는 돈이 정해져 있다. 회사가 근로자의 개인 계좌에 매년 일정 금액을 넣으면 근로자가 퇴직연금사업자, 즉 금융사가 권유하는 상품 중에서 골라서 가입하는 것이다. 퇴직연금사업자는 복수로 고를 수 있다. ●임금인상률·퇴직연금 운용수익률 따져봐야 퇴직연금은 노사합의로 도입하도록 돼 있다.DB형과 DC형을 동시에 고를 수도 있고 하나만 선택할 수도 있다. 두 가지 중 하나를 고를 때는 임금인상률과 퇴직연금 운용수익률을 검토해 봐야 한다.DB형에서 퇴직금 결정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은 퇴직 시점의 소득이다. 따라서 임금인상률과 근속연수를 고려해야 한다. 임금인상률이 높을 것으로 예상되고 장기 근속이 예상된다면 DB형이 유리하다. 퇴직연금이 미리 도입된 선진국의 경우 DC형이 압도적으로 많다. 이직이 잦고, 연봉제를 도입하는 회사가 많아지면서 임금인상률이 계속 높아질 것을 장담하지 못하는 상황이 됐기 때문이다. 특히 DB형은 회사를 옮길 경우 계좌가 이전되지 않는다. 회사 전체의 계좌로 관리되기 때문이다.DC형은 근로자 개인 계좌이기 때문에 이직을 해도 자신의 계좌가 계속 유지된다. 자신의 나이와 금융지식도 고려해야 한다. 나이가 많고 금융지식이 부족하다면 회사에서 알아서 운용하는 DB형이 유리하다.DC형의 경우 운용을 잘할 경우 퇴직연금이 많아질 수 있지만 이는 퇴직연금이 줄어들 수 있다는 의미이기도 하다.DC형을 골랐는데 운용을 잘못해 손실이 났을 경우 나이가 많은 근로자라면 이를 만회할 시간이 적다. DC형을 선택할 경우 상품 선택권이 근로자에게 있다. 즉 자신이 투자하는 금융상품에 대해 어느 정도 지식이 있어야 한다는 점이다. 이를 위해 DC형을 제공하는 퇴직연금사업자는 가입자들에게 금융교육을 할 의무가 있다. 따라서 DC형을 골랐다면 꾸준히 금융지식을 기르는 노력이 필요하다. 퇴직연금의 안정성을 위해 DC형을 선택해도 주식에 직접 투자하거나 주식투자비중이 40% 이상인 펀드에는 투자할 수 없게 돼 있다. 회사가 운용을 책임지는 DB형은 주식에 대한 투자가 가능하나 자사주나 계열사 주식에는 투자할 수 없도록 하는 등 안전장치를 뒀다. ●중간 퇴직금은 개인퇴직계좌에 넣어야 회사를 옮길 때 받는 퇴직금은 대부분 생활자금으로 쓴다. 이 경우 퇴직소득에 대해 8∼35%의 세금을 내야 한다. 그러나 이를 개인퇴직계좌(IRA)에 넣으면 세금을 내는 것을 미룰 수 있다. 나중에 연금을 받을 때는 국민연금 등 다른 연금과 합해 연 600만원까지는 5%의 연금소득세를 내고 그 이상은 8∼35% 세금을 낸다. 한번에 받은 돈이 적은 규모로 쪼개지기 때문에 절세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노후소득이 준비되는 것도 장점이다. IRA는 퇴직연금을 받을 수 있는 조건을 충족하기 전에 퇴직하는 경우에도 유용하다. 퇴직연금은 만 10년 이상 납입하고 만 55세가 돼야만 연금수령이 가능하다. 두 가지 조건을 충족하지 못하면 일시금으로 받아야 하고 역시 세금이 붙는다. 그러나 IRA에 가입해서 만 55세라는 조건만 충족되면 연금으로 받을 수 있다.40대 후반에 퇴직연금을 시작한다면 10년 이상 납입요건을 채우기가 어렵다. 이 경우에 적합한 대안이다. 전경하기자 lark3@seoul.co.kr 기사일자 : 2008-06-25 21 면

도서관정보

339-007 세종특별자치시 시청대로 370(반곡동 736) 세종국책연구단지 경제정책동 6층 한국노동연구원 도서관/전화 044-287-0607~1/팩스 044-287-6079

사이트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