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동연구원도서관

링크메뉴

  • 홈
  • 한국노동연구원
  • 사이트맵
  • 로그인 전체보기 본문바로가기

통합검색

통합검색
다국어입력

주요이슈

 

주제 일자리창출
제목 서울 55세 이상 취업자수, 청년층 첫 추월 [2013-03-26]
저자 강경민
출처 한국경제신문
발행일 2013.03.26
URL 서울 55세 이상 취업자수, 청년층 첫 추월
내용

2012년 95만6000명 달해…15~29세는 90만3000명

 


지난해 서울 지역

 


55세 이상 장년층 취업자 수는 95만6000명으로, 15~29세 청년층 취업자 수 90만3000명을 앞질렀다. 1989년 통계 작성 이래 처음이다.

서울시고용노동부, 통계청 자료 등을 분석한 ‘서울 노동·산업 구조변화 및 시민 직업관 현황’을 25일 발표했다.

통계에 따르면 서울지역 취업자 중 55세 이상은 2002년 61만9000명에서 지난해 95만6000명으로 10년 동안 33만7000명(54.4%) 증가했다. 반면 15~29세 청년층 취업자는 같은 기간 120만6000명에서 90만3000명으로 30만3000명(25.1%) 감소했다.

시는 이 같은 변화의 요인으로 청년층 인구감소, 학업기간 연장, 취업 준비기간 증가 등을 꼽았다. 청년층이 노동시장에 진입하는 시기가 늦어지는 데다 중·장년층의 취업이 증가하고 저출산 고령화 현상으로 청년층 인구가 감소했기 때문이라는 게 시의 설명이다.

지난해 취업자 503만6000명의 직업별 분포를 보면 전문직이 25.5%(128만4000명), 사무직 종사자가 20.6%(103만8000명)를 차지했다. 이 두 직업군을 합하면 전체 취업자 중 46.1%에 달한다. 이어 판매직 13.0%(65만4000명), 단순노무직 11.8%(59만2000명), 서비스 종사자 11.0%(55만5000명) 등의 순이었다.

지난해 3분기 지역별 고용조사에 따르면 서울시 15세 이상 비경제활동인구는 319만7000명으로, 이 중 여성이 209만4000명(65.5%)이었다. 남성 비경제활동인구 110만3000명의 2배 수준이다. 비경제활동인구는 만 15세가 넘은 인구 중 일할 수 있는 능력은 있으나 일할 의사가 없거나 일할 능력이 전혀 없어 노동공급에 기여하지 못하는 사람들이다.

(이하 생략)

강경민 기자 kkm1026@hankyung.com

 

관련사이트 : 서울시청

http://spp.seoul.go.kr/main/news/news_report.jsp?search_boardId=15517&act=VIEW&boardId=15517

 

도서관정보

339-007 세종특별자치시 시청대로 370(반곡동 736) 세종국책연구단지 경제정책동 6층 한국노동연구원 도서관/전화 044-287-0607~1/팩스 044-287-6079

사이트바로가기